반와 프라이빗 아일랜드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완전히 ‘나만을 위한 섬’.

 

반와에서는 나만을 위한 섬을 만나게 됩니다.

그 어떤 타협도 하지 않습니다. 절대 다른 게스트가 머무르지 않습니다.

 

정말 나만을 위한 공간의 섬이자 은신처입니다. 호화롭고 조용하며 나만을 위한 최고의 공간.

 

나와 가족만을 위해 모든 시설과 서비스가 완벽히 갖추어져 있습니다….

 

반와는 나만의 고요한 안식처를 방해받지 않을 수 있는 전 세계 몇 안 되는 공간 중 하나입니다. 저 멀리에서 머리 위로 날아가는 비행기의 소음조차 들리지 않지요. 평화로운 공간에서 맛보는 온전한 행복과 일상에서 완전히 벗어나 지친 신체에 휴식을 주고 나 자신에게 온전히 집중할 수 있는 최고의 기회입니다.

 

때 묻지 않은 아름다운 장소에서 어디서도 맛볼 수 없는 고급스러움과 섬의 특별한 역사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섬의 유산에 대한 비밀은 그 이름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딱반와(Tagbanua) 부족은 약 30,000년 전, 필리핀의 최초의 인류로 알려진 ‘타본인(Tabon Man)’의 후손으로 여겨지며, 섬의 이름은 이 부족의 이름에서 유래했습니다. 고대의 전통과 현대적인 생활의 조화를 경험해볼 수 있습니다. 보다 넓은 팔라완 지역과 오랜 역사를 지닌 팔라완 원주민을 만나면서 섬을 경험해볼 수 있습니다.

 

머무르시는 동안 행복한 시간을 즐기실 수 있도록 세계적 수준의 팀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비밀스러움과 놀라움이 하나가 된 이 아름다운 해변에서 지구상 어디에도 없는 아름답고 나만을 위한 최고의 경험을 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